2.2.0.4_0, 2017-05-15 14:52:25

Please update your browser

af s asdf af asdf sfasfwa asf asf asdf asdf asdf asf asdf af asfd asdf asfd asdf asdf asdf asdf asf asf adf asf asf asdf asdfas dfasd fasf asf

폭스바겐 2017 제네바 모터쇼 주요모델 소개

 

서울, 7 March 2017 – 폭스바겐은 3월 7일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개최되는 <2017 제네바 모터쇼(87th Geneva International Motor Show)>에서 스포츠카의 디자인, 패스트백의 우아함과 공간 활용성을 결합한 5인승 패스트백 모델인 “아테온(Arteon)”을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또한 폭스바겐의 새로운 7인승 SUV,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The new Tiguan Allspace)”와 새로운 모빌리티를 여는 완전자율주행 다목적 컨셉카, “I.D. 버즈”를 유럽 에서 최초로 공개한다.

[월드 프리미어] 아테온(Arteon) - 아방가르드 그란 투리스모
폭스바겐은 아방가드르 그란 투리스모 모델을 새롭게 출시하면서 모델 라인업을 강화한다. 파사트 상위급 모델인 프리미엄 클래스 아테온을 이번 제네바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폭스바겐의 디자인 부문 총괄책임자인 클라우스 비숍은 “아테온은 클래식 스포츠카의 디자인 요소와 패스트백 모델의 우아함, 그리고 공간활용성 모두를 결합시킨 아방가르드 스타일의 비지니스 클래스 그란 투리스모로, 감성과 이성에 모두 어필하는 디자인”이라고 설명했다.

아테온은 MQB 플랫폼을 기반으로 설계되었다. 특히, 엔진이 전면부에 가로로 배치되는 MQB 플랫폼의 특성 덕분에 공간 창출이 용이해 2,841mm의 롱 휠베이스와 4,862mm의 전장 그리고 각각 1,871mm, 1,427mm에 이르는 전폭과 전고로 다이내믹한 비율을 자랑한다.

카리스마 넘치는 디자인을 이룬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는 새롭게 디자인된 전면부이다. 특히, 부분적으로 보닛의 양쪽 윙 그리고 앞쪽으로 길게 뻗은 보닛과 폭을 전체적으로 아우르는 라디에이터 그릴이 특징적이다. LED 헤드라이트와 주간주행등은 보닛과 라디에이터 그릴의 크롬 크로스바와 결합되어 하이 클래스 스포츠카의 디자인과도 매치될 수 있는 전면부 디자인을 완성한다.  또한 눈에 띄는 뒤쪽의 파워풀한 숄더 섹션과 윙 그리고 최대 20인치 알로이휠까지 가능한 휠 아치 디자인, 중앙 부분의 캐릭터 라인 등을 통해 순수 스포츠카의 디자인 방식을 따르고 있다.

아테온은 아방가르드한 디자인, 카리스마 넘치는 스포티함, 유연한 공간활용성과 충분한 적재공간 등 그란 투리스모의 컨셉을 새롭게 해석한 모델이기도 하다. 동급 모델 대비 넉넉한 뒷좌석 레그룸을 갖추고 있으며, 적재공간은 최대 1,557리터까지 확장 가능하다 (기본 563리터).

150마력에서 280마력까지 총6개의 효율적인 엔진 라인업으로 선보일 예정이며, 전륜 혹은 4륜 구동 모델로 선택이 가능하다. 그리고 디지털화된 액티브 인포 디스플레이, 헤드업 디스플레이, 9.2인치 글래스 스크린과 제스처 컨트롤 기능이 포함된 새로운 디스커버 프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 다양한 최신 편의 장비를 탑재하고 있다.

최신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기능을 통해 속도제한 및 각종 도로정보를 인식해 운전속도를 자동으로 조절할 수 있으며, 내비게이션 시스템의 GPS와 도로 정보 덕분에 프리딕티브 빔 컨트롤(predictive beam control)과 새로운 다이나믹 코너링 라이트는 굴곡진 도로를 미리 예측하고, 운전자가 진입하기 전에 먼저 비추어준다. 2세대 이머전시 어시스트 기능은 운전자가 건강상의 문제로 운전능력을 갑자기 상실한 경우 차량 속도를 늦추거나 서행중인 차선으로 차량을 이끌어 안전성을 극대화한다.

독일 엠덴 공장에서 생산될 예정인 아테온은 독일 시장에는 6월에 출시된다.

[유럽 프리미어]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The new Tiguan Allspace) - 폭스바겐의 새로운 7인승 SUV
매년 50만대 가량 판매되는, 독일에서 생산된 SUV 중 전세계에서 가장 큰 성공을 거둔 베스트셀링 SUV 모델인 티구안의 라인업이 더욱 강화된다. 제네바 모터쇼에서 유럽 최초로 공개되는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7인승 SUV로, 휠베이스는 109mm, 전장은 215mm가 늘어나 공간활용성을 극대화시킨 다재다능한 패밀리카이다.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티구안과 럭셔리 SUV 투아렉 사이에 위치해 폭스바겐의 SUV 라인업을 한층 더 강력하게 만들어주며, 적재공간이 760리터 (최대 적재공간 1,920리터)로 늘어나 적재공간 때문에 밴을 선택해야만 했던 고객들에게 새로운 선택을 제공한다.

외관 디자인은 균형 잡힌 비율을 자랑한다. 폭스바겐 디자인 팀은 티구안 올스페이스의 뒷좌석 도어를 더 길게 디자인했으며, 라디에이터 그릴 위쪽의 보닛 또한 전체적으로 길어진 차체에 따라 비율에 맞추기 위해 상향 조정했다. 헤드라이트와 연결되는 크롬 트림 스트립의 새롭게 디자인된 라디에이터 그릴과 보닛, 실루엣 등은 미국 시장을 위해 개발된 아틀라스와 유사성을 지닌다.

편의사양들도 대폭 강화했다. 루프 레일링 시스템이 기본으로 탑재되며, 스마트폰 및 각종 디바이스들을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는 컴포지션 컬러 미디어 시스템, 멀티펑션 스티어링 휠, 가변형 적재공간, 동급 최초로 제스처 컨트롤 기능을 탑재한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디스커버 프로 시스템 등 최신 기술들을 대거 갖췄다.

150마력에서 240마력까지 총 6개의 엔진 사양을 제공하며, 몇몇 유럽 국가에서 올 9월에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유럽 프리미어] I.D. 버즈(Buzz) - 새로운 시대를 위한 다목적 전기 컨셉카
폭스바겐은 제네바 모터쇼에서 새로운 다목적 전기 컨셉카 I.D.버즈를 유럽 최초로 공개한다. 지난 1월 디트로이트에서 개최된 북미 국제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바 있는I.D. 버즈는 I.D. 라인업의 두 번째 모델로서, MEB(Modular Electric Drive Matrix) 플랫폼을 기반으로 새로운 미래를 제시한다. 배터리 및 구동 시스템은 차체 바닥에 위치해 있으며, 이를 통해 운전자와 승객 모두에게 넓은 공간과 편안함을 제공한다. 특히, 확장된 형태의 MEB XL 플랫폼 덕분에, I.D. 버즈는 4,942mm의 전장, 1,976mm 의 전폭, 1,963mm의 전고를 갖춰 그 어떤 전기차보다 뛰어난 공간 활용성을 자랑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