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101.1, 2019-10-22 00:09:34

Please update your browser

폭스바겐 럭셔리 플래그십 SUV 투아렉, 2월 한달 간 125대 판매, 럭셔리 SUV 시장 성공적 진입

  • 에어 서스펜션 적용된 프레스티지 및 R-라인 중심으로 판매 이뤄져, 전체 판매의 94% 이상
  • 과거 1, 2세대 투아렉 월 평균 판매량 대비 3배 이상 높은 판매량 기록
  • 4월 4.0 V8 모델 추가 예정, 투아렉 인기몰이 가속화 기대

지난 2월 출시한 럭셔리 플래그십 SUV 신형 투아렉이 지난달 125대가 판매되며, 럭셔리 SUV TOP 3에 이름을 올렸다.

폭스바겐 관계자는 “3세대 신형 투아렉의 첫 달 판매량이 지난 1세대 및 2세대의 월 평균 판매량의 약 3배 수준의 기록으로, 내부적으로 고무된 상황”이라며 "1세대와 2세대 투아렉이 소수의 매니아 층에게 어필하던 모델이었다면, 3세대 신형 투아렉은 보다 폭넓은 고객층에게 인정받으면서 판매량 증가로 이어졌다”라고 설명했다.

코로나19라는 복병을 만나긴 했지만 3세대 신형 투아렉의 돌풍은 계속 이어질 전망이다. 3월달에도 첫 달 수준의 꾸준한 계약이 이뤄지고 있다. 4월에는 투아렉의 끝판 왕 모델인 4.0리터 V8 모델이 출시를 기다리고 있다. 향후 출시를 기대하기 어려운 마지막 V8 TDI 모델이 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자동차 마니아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3세대 신형 투아렉의 인기는 무엇보다 경쟁 럭셔리 SUV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최첨단 사양들에 있다. 프레스티지 모델부터 차세대 에어 서스펜션이 기본으로 장착되는데, 거친 도로에서 에어 서스펜션은 최저 -40mm부터 최대 70mm까지 가변식 주행 높이 조절 기능으로 오프로드 특성을 더욱 개선시킴과 동시에 마찬가지로 매우 높은 수준의 안락함을 유지해준다.

실제로, 3세대 신형 투아렉의 전체 판매 중 고급사양이 탑재된 프레스티지 모델(78대)와 R-라인 모델(40대)의 판매 비중이 무려 94%에 달할 정도로, 대부분의 고객들이 고급 트림을 선택했다. 이는 극한의 드라이빙 상황에서도 완벽한 바디 컨트롤을 실현하는 차세대 에어 서스펜션이 장착된 신형 투아렉의 탁월한 주행 성능을 고객들이 인정한 것으로 풀이된다.

또한 뒷바퀴까지 조향이 되는 사륜조향 시스템을 장착한 덕분에 코너링 성능이 극적으로 개선됐다. 사륜조향 시스템은 회전 반경을 줄여주는 역할까지 수행해 좁은 도로에서 저속으로 주행할 때 더욱 진가를 발휘한다. 대형 SUV지만 골프와 비슷한 수준으로 회전 반경이 대폭 줄어들었다.

15인치 대형 TFT 터치스크린과 12.3인치 디지털 계기판이 하나로 연결된 ‘이노비전 콕핏(Innovision Cockpit)’을 채택하면서 완벽한 디지털화를 이룬 인테리어 역시 고객의 선호도를 높인 원인으로 작용했다. 

폭스바겐의 한 영업사원에 따르면 “대부분의 고객들이 주행 성능에 높은 관심을 가지고 방문을 하는데, 시승 후 고급스러운 인테리어와 첨단 이노비전 콕핏에 대한 만족도가 매우 높다”라며 “비슷한 가격대에 많은 경쟁 모델이 포진하고 있지만 방문 고객 계약 율이 매우 높은 편이다. 폭스바겐 고객들의 재 구매 역시 많은 편인데, 제품력에 대한 기본적인 신뢰도가 바탕이 된 것 같다”라고 밝혔다.

단숨에 국내 럭셔리 SUV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폭스바겐 투아렉은 글로벌 누적 판매량 100만 대를 돌파한 투아렉의 3세대 풀 체인지 모델이다. 폭스바겐 신형 투아렉에 웅장하면서도 정제된 디자인은 물론 선도적인 첨단 기술들이 다양하게 접목돼 역대 최고의 상품성을 갖췄다.

신형 투아렉은 플랫폼부터가 람보르기니 우루스, 벤틀리 벤테이가 등 럭셔리SUV 모델들을 통해 검증된 MLB-에보(Evo) 플랫폼을 적용했다. 차체 크기도 전장과 전폭은 전 대비 각각 79mm, 45mm 늘어난 4,880mm, 1,985mm를 확보했으며, 전고는 9mm가 더 낮아져 안정감 있는 저 중심 자세를 구현했다. 휠 베이스도 6mm 늘어난 2,899mm를 확보했다.

인테리어는 15인치 대형 TFT 터치스크린과 12.3인치 디지털 계기판이 하나로 연결된 ‘이노비전 콕핏(Innovision Cockpit)을 적용, 제스처 인식을 통한 편리한 인포테인먼트 사용 환경 구축은 물론 다양한 차량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첨단 안전 사양으로는 터널 출구나 교차로에서 차량 및 보행자를 감지하고 비상 정지를 작동시키는 '전방 크로스 트래픽 어시스트' 및 충돌 위험이 감지되면 안전벨트를 조이고 열려 있던 창문과 파노라마 선루프를 자동으로 닫아주는 '프로액티브 탑승자 보호 시스템', 차로나 도로 가장자리에 보행자를 감지할 경우 가벼운 브레이크 조작과 함께 시청각적 신호로 운전자에게 경고해주는 '보행자 모니터링 시스템' 등이 전 라인업에 기본 적용됐다.

주행 성능도 개선됐다. 3.0 V형 6기통 디젤엔진을 탑재한 신형 투아렉은 최고출력 286마력, 최대토크 61.2kg.m를 발휘하며,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걸리는 시간은 단 6.1초, 최고속도는 235km/h다.